바로가기 메뉴
콘텐츠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기대 새소식

공지사항 보기 표 입니다.
한국지엠재단, 기아대책·공동모금회·어린이재단과 차량기증 MOU
글로벌경제신문 기사원문보기

2018.05.31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하 한국지엠재단)이 기아대책,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하 공동모금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하 초록우산)과 업무협약을 맺고, 어려운 환경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미래를 개척해 나가는 지역 사회의 이웃들에게 차량을 지원한다.


한국지엠재단은 31일 한국지엠 부평 본사 홍보관에서 한국지엠재단 황지나 사무총장을 비롯, 기아대책 손봉호 이사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정명환 회장, 쉐보레 네버 기브 업(Never Give Up) 캠페인 홍보대사 신의현 선수(평창패럴림픽 금메달 리스트), 한국지엠 임직원 등 5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위한 차량기증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한국지엠은 5월부터 쉐보레 자동차 1,000대가 팔릴 때마다 1대씩 기증하는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한국지엠재단은 미래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차량이 꼭 필요한 저소득 가정, 사회적 기업, 그리고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쉐보레 스파크를 기부하게 된다.


(중략)


손봉호 기아대책 이사장은 “어려운 상황을 견디고 다시 출발하는 한국지엠이 지역 사회 환원의 좋은 취지로 캠페인을 전개하고, 오늘 업무 협약을 통해 캠페인을 함께 하게돼 기쁘다”며, “협력 기관으로서 이번 캠페인을 통한 차량기증 사업이 좋은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차량기증 사업은 공모에서부터 심사, 전달까지 협력기관인 초록우산, 기아대책, 공동모금회와 함께 투명한 사업 절차를 거쳐 진행된다. 6월 1일 저소득 가정을 대상으로 초록우산에서 진행하는 공모를 시작으로, 사회적 기업, 사회복지 기관 및 시설 등 대상자 및 수혜 기관을 선정, 8월 말부터 올해 말까지 순차적으로 차량이 전달된다.


(이하생략)